본문 바로가기

전체 글

엡손 잉크젯 프린터 추천 및 개봉기 :) 정품 무한 복합기 L4150 18.06.09 엡손 L4150 완성형 정품무한 복합기 추천 및 개봉기!! (feat. 무한 잉크젯 프린터) ※포스팅을 하기 전 썸머킴은 프린터에 대해 1도 모르는 사람임을 알려드립니다. 요즘들어 이것저것 만들어 보고 싶은데 만들어도 결과물이 나오지 않으니 흥미가 떨어지게 되는 악순환이 반복되는 불상사가 자꾸 생겨 결국 프린터를 질렀다. (뚜든) 카드도 만들고 싶고 친구들이랑 재미나게 놀고 싶은데 컨셉 포스터도 만들고 싶고 이유는 많았지만 사실은 몇일 뒤 있을 친구 집들이 선물로 소주 라벨지를 만들어서 깜짝 놀래켜 주고 싶어서 그런 소소한 이유로 프린터를 질렀다.. ㅋㅋㅋㅋㅋ 프린터에 대해 1도 알지 못하는 나로써는 일단 어떤것을 구매해야 하는가가 가장 큰 고민거리였는데 주변 지인에게 물어보니 엡손 L4.. 더보기
아일랜드로 떠나기 전, 아주아주 오래전 이야기 아일랜드로 떠나기 전, 아주아주 오래전 이야기 길었던 과정 어렸을때부터 말로만 외국에 100번은 나갔을거다. 비행기를 끊을 용기가 없어서, 영어를 못해서, 돈이 없어서.. 핑계를 이리저리 수십가지를 만들어내며 나는 계속 가지 못하는 사람이 되고 있었다. 돈을 모았다. 20살 이후로 부모님에게 손을 벌려본 적 없는 나는 당연스럽게도 내가 돈을 모아 외국에 나가야 겠다고 생각을 했고 한달에 100만원씩 정말 억척스럽게도 돈을 모았다. 그런데 또 막상 돈을 모아놓고 보니 걱정이 또 시작되었다. 나 영어 못하는데 어떻게 가지, 비행기표를 어떻게 끊지, 엄마가 허락을 안해주면 어떻게 하지? 나 다녀오면 뭐하지? ​ 그러던 중 그때 당시 나이가 있는 분과 이야기를 하게되었는데, 그분이 나의 이런 고민을 듣자마자 말.. 더보기
아일랜드로 떠나기 100일 전, 아주아주 오래 전 이야기 아일랜드로 떠나기 100일 전, 아주아주 오래 전 이야기 결심까지 20살때부터 입에 달고 살던 말이 있었다. '언젠간 꼭 해외에 나가서 1년을 살아보겠다. 그게 내 꿈이야! 언젠가는 꼭!' ​ ​ 그리고 그말만 되풀이 하다가 시간이 지나 내가 25살이 되었을 때, 무엇때문이었는지는 모르겠다. 갑자기 올해가 아니면 안될 것 같다는 생각이 들었다. 소심하고, 남의 부탁 거절도 못하고, 겁이 많아 남에게 미움 받을까 할 말도 똑바로 못하고 살던 내가 그때 뭔가에 맞은 것처럼 결심을 했다. '나는 가야겠다.' 어디인지도, 어떻게 가야하는지도 몰랐다. 그때까지도 나는 혼자서 여행이라는 걸 해 본적이 없다. 그랬던 내가 무슨 바람이 분건지 유학원을 찾아다니기 시작했다. 처음에는 캐나다를 가야겠다고 생각했다. 그리고.. 더보기